[AK포토] 'MMA 팬더’ 김재영, "나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이 싸운 파이터" (AFC 13 x MMC)
[AK포토] 'MMA 팬더’ 김재영, "나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이 싸운 파이터" (AFC 13 x MMC)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11.08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MA 미들급 김재영_‘AFC 13 x MMC - STAR WARS in ASIA’ 계체량. 2019.11.0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MMA 미들급 김재영_‘AFC 13 x MMC - STAR WARS in ASIA’ 계체량. 2019.11.0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MMA 팬더’ 김재영(36, 노바 MMA)이 8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염창동 골든서울호텔에서 개최된 ‘AFC 13 x MMC - STAR WARS in ASIA’ 계체량 행사에 참석했다. 

 

11월 9일 KBS 아레나 홀에서 개최되는 ‘AFC 13 x MMC - STAR WARS in ASIA’에서 김재영은 15전 8승 7패의 루오 요우롱(28, MMC)과 MMA 미들급 맞대결을 갖는다.

 

한국 종합격투기 1세대 김재영은 굵직한 경력을 지닌 파이터로 그동안 이상수, 이은수 등 국내 강자를 비롯해 데니스 강, 헥터 롬바드, 멜빈 맨 호프 등 세계적인 파이터들과도 실력을 겨뤄 통산 37전 24승 13패를 기록했다. TFC의 미들급 챔피언을 지냈고, 러시아 종합격투기 단체 ACA에서 활동하기도 했던 김재영은 지난 7월 4일 AFC에 합류했다. 이번 대회는 이적 후 첫 번째 대회다.

 

한편 AFC와 MMC 소속 파이터들이 대항전 형식으로 맞대결하는 이번 대회는 노재길과 양 우린의 메인 이벤트를 비롯해 태권도 vs 쿵푸, 연예인 스페셜 매치 등 풍성한 맞대결이 예정되어 있다. 한국 KBS N 스포츠뿐만 아니라 중국 MMC를 통해 CCTV 5를 비롯한 지역 방송 및 40개 채널에 동시 생중계로 경기 내용을 송출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