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현장] 카멜레온 같은 배우 이규형, "손석기 역으로 인생 캐릭터 도전"
[AK현장] 카멜레온 같은 배우 이규형, "손석기 역으로 인생 캐릭터 도전"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7.20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규형_SBS 금토 드라마 '의사요한' 제작발표회. 2019.7.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이규형_SBS 금토 드라마 '의사요한' 제작발표회. 2019.7.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배우 이규형이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요한(극본 김지운 연출 조수원)'에서 원칙주의자인 검사 손석기로 캐릭터 변신을 시도한다.

 

이규형은 ‘의사 요한’에서 서울남부지검 형사 3부 검사 손석기 역을 맡았다. 극중 손석기는 법에 반하는 어떤 타협도, 어떤 예외 적용도 하지 않는 원칙 주의자로 나온다. 

 

이규형은 그동안 드라마뿐만 아니라 영화, 뮤지컬까지 섭렵하면서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구축하며 맡은 배역마다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주목을 받았고, 이번 검사 손석기 역에도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번 작품에 참여한 계기로 지성 선배님과 이세영 씨를 꼽은 이규형은 "두 분이 참여한다는 얘기를 듣고 그냥 하겠다고 했다고 했고, 이어 대본이 너무 재미있어 쉬지 않고 술술 읽혔다. 너무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그 안에 희로애락이 다 들어있어 만족한다"고 지난 18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밝혔다.

 

이규형, 신동미_SBS 금토 드라마 '의사요한' 제작발표회. 2019.7.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이규형, 신동미_SBS 금토 드라마 '의사요한' 제작발표회. 2019.7.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검사 손석기 역에 대해서는 "일단 좋은 역할을 맡겨주신 SBS에 감사하고 영광스러운 마음이라면서 이번까지 세 번째 검사역인데  이번 손석기는 독특하기보다는 신념으로 부딪히는 인물이다. 그동안 맡았던 검사마다 다 과거가 다른 캐릭터였는데 이번 손석기도 비밀에 휩싸인 부분이 있으면서 검사로서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주기보다는 오히려 거기서 어떻게 탈피할 수 있을까를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어 "캐릭터 변신에 대한 부담감은 없다고 하면 거짓말일테고 전작이 워낙 특이한 캐릭터여서 이번에는 차분하게 도전하고 있어 그렇게 큰 어려움은 없다"고 덧붙였다. 


이규형은 "극 중반부부터 차요한에게 위기가 닥쳐오는데 그 위기를 손석기가 고조시킬 전망이다. 그 부분을 재미있게 보시면 좋을 것 같다”라며 “깊이가 있는 의미가 있는 작품으로 다가가기 위해 최선을 다해 촬영 중이다.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은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찾아가는, 국내 최초로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다루게 될 휴먼 메디컬 드라마로 매주 금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