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 어게인' 진세연-장기용, 감성+미스터리 분위기 공존하는 티저 포스터 공개
'본 어게인' 진세연-장기용, 감성+미스터리 분위기 공존하는 티저 포스터 공개
  • 이용선 기자
  • 승인 2020.04.0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티저 포스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티저 포스터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서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KBS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연출 진형욱 극본 정수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드라마다.

 

1인 2역에 도전하는 장기용(공지철/천종범 역), 진세연(정하은/정사빈 역), 이수혁(차형빈/김수혁 역)을 비롯해 김정난(장혜미 역), 최광일(천석태 역), 정인겸(공인우 역), 장원영(주인도 역) 등 믿고 보는 명품 배우진까지 함께 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처음 베일을 벗은 티저 포스터에는 노란 우산을 쓴 채 뒤를 돌아보는 진세연과 어둠 속 장기용의 실루엣이 담긴 묘한 분위기로 더욱 시선을 끈다. ‘환생 미스터리 멜로’라는 복합장르처럼 아련한 분위기 속 의미심장한 긴장감까지 느껴지는 것. 특히 ‘만날 수밖에 없는 운명이란 게 있을까?’라는 의미심장한 물음은 이들의 마주침이 어떤 의미를 담고 있을지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극 중 1980년대 외로운 눈빛을 한 공지철, 순수함을 가진 정하은, 순애보 형사 차형빈 그리고 현세에서는 엘리트 의대생 천종범, 뼈 고고학자 정사빈, 냉철한 검사 김수혁으로 만날 세 주인공의 재회에 흥미진진함이 더해진다. 과연 이들의 전생과 현생이 어떻게 얽히고설킬지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이 선보일 운명적 만남이 기다려지고 있다.

 

이처럼 티저 포스터로 또 한 번 예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오는 4월 20일 월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