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심은우, "'복면가왕이 첫 예능 출연 ... 제 이름 알리기 위해 출연"
'복면가왕' 심은우, "'복면가왕이 첫 예능 출연 ... 제 이름 알리기 위해 출연"
  • 이용선 기자
  • 승인 2020.05.17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심은우_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배우 심은우_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막강했던 창 과 방패의 대결이었지만 방패의 방어력이 창의 날카로움을 이겨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미스터리 음악쇼!'에서는 8명의 새로운 도전자들이 가왕 주윤발에 도전하기 위한 대결을 펼쳤다. 1라운드 세 번째 대결에서는 창과 방패가 이글스(EAGLES)의 명곡 '데스페라도(Desperado)'로 매력적인 화음을 만들었다. 

 

날카로운 듯 부드러움을 가진 창의 보컬은 단숨에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방패 또한 단단함에 부드러움을 더한 보컬로 탄성을 자아냈다.

 

듀엣 무대 후 유영석은 "이 두 분은 트리플S급 실력이다. 방패는 국보급 보컬 능력을 가졌는데 마치 영화 캡틴 아메리카에서 공수전환이 가능한 방패처럼 모든걸 다 갖춘 완성형 보컬이라고 극찬했고, 창도 방패의 내공에 밀리지 않은만큼 잘했다. 무대에서 마음적 여유로움을 보여주었다."고 평가했다.

 

결과의 승자는 방패였다. 2라운드 진출에 실패한 창은 준비한 솔로곡 IVY의 '이럴거면'을 부르면서 가면을 벗고 정체를 밝혔다. 그는 최근 종영한 '부부의 세계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친 배우 심은우였다. 

 

인상적인 노래 실력을 보였던 심은우는 "'복면가왕'이 첫 예능 출연이다. 학교에서 뮤지컬을 전공했는데 졸업하고 방송 활동을 하다보니까 노래랑 점점 멀어지게 되었다"면서 "학교 다닐 때 이후로 이렇게 열심히 노래 연습을 해 본 적이 없었다. 아직 뮤지컬에 미련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간판제작사를 운영하시는 아버지 가게에 온통 자신의 사진만 걸려 있다고 밝힌 심은우는 "요즘 아버지가 인터넷에 빠져서 틈만나면 제 영상을 검색해 링크를 보내오신다. 중요한 건 '부부의 세계 출연보다 '복면가왕' 출연 사실을 알렸더니 너무 좋아하셨다."며 팬심을 알렸다. 

 

심은우는 "오늘 출연은 극중 캐릭터 민현서보다 심은우를 더 알리기 위함으로 드라마 속 현서를 사랑해 주셔서 너무 감사했고 앞으로 심은우도 많이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2015년 영화 '두 자매'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한 심은우는 이후 '윤리거리규칙', '동구 밖', '60일의 썸머'와 드라마 '원티드', '수상한 파트너', '나쁜 형사', '아스달 연대기'와 최근 '부부의 세계'에서 민현서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