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 안홍열 기자
  • 승인 2019.12.13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안홍렬 기자] 고양시에 위치한 사)무예문화원 산하 고양시 격파협회에서는 지난 1110일 고양시 국민체육센타에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장배(회장 오현주) 대회를 개최했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이날 행사는 유아부,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로 나누어 이루어졌는데 300여 명의 선수를이 참가하여 성대하게 치루어 졌다. 특히 남녀유아, 초등부, 중등부 선수들이 돋보여 앞날의 전도가 밝음을 가늠해 화제를 낳았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최초 여성회장 오현주는 현역 여성 선수로 2016년 사)무예문화원 주최 왕중왕 격파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래 태권도 한마당에서 금메달, 국기원 주최 춘천 코리아 오픈대회에서 금메달 이외 은메달 몇 개를 획득한 실력파로 격파계의 주축이 되는 중견이기도하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격파하면 무술에서 주먹, 발등 등 강력하게 단련하는 수단이었고 시범으로 물체를 깨고 부수는 고도의 기술이었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파사현정(破邪顯正) 삿된 것을 깨뜨리면 바른 것이 나타난다. 격파 무예는 단순히 물체나 사람에 물리적 타격을 가하여 깨뜨리는데 의미가 있는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심신을 단련하여 내면에 있는 삿된 것들을 깨뜨리고 바른것을 나타내는 데 그 의미가 있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격파무예는 무예문화원자체적으로 개발한 격파물을 비롯한 여러 물체를 깨뜨리는 삿된 것을 상징화 한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격파보다 예의와 효를 중요시하는 사단법인 무예문화원은 2008()세계불교 태권도연맹으로 시작하여 2014()무예문화원으로 개명하여 격파 무예를 보급, 발전시키려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전통무예로서의 태권도는 인정되지 않으므로 무예문화원에서 격파 무예를 전통무예로 계승, 발전시켜 격파무예인들의 지위를 격상하고, 격파무예인으로서 자부심과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수련과 교육에 전념을 다하고 있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2005년부터 격파용 블럭에 대한 연구는 대리석 격파에 대한 단점을 연구하며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면서 지금의 격파용 블럭을 완성하여 보급하고 있다. 20141091회 무예문화원 격파명인전을 시작하여, 2015531천하제일 격파무예대회를 개최함으로써 단일 종목대회로써는 최대 규모이다.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제1회 고양시 격파협회 회장배 대회개최

석보인(무예문화원 원장) 스님은 무예문화원이 2008년 국제 왕중왕을 비롯하여 한국전통무예 격파명인전, 천하제일 격파대회와 오늘의 명인전까지 10년간의 격파기록을 보유한 명실상부한 단체가 되었고 또한 지방 무형문화제와 문화재청에서 요구 제시한 격파 단체로서의 자격을 갖추게 되었으니 이제는 격파인으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예의를 중시하는 무예인이 되기를 바라며 명인으로서의 품위를 유지하기를 바란다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