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A씨 측, 방탄소년단 해외 공연 사기 연루 의혹 "허위 보도시 강력한 법적 대응" (공식입장)
배우 A씨 측, 방탄소년단 해외 공연 사기 연루 의혹 "허위 보도시 강력한 법적 대응" (공식입장)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11.15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픽사베이. 해당 사건과 상관없음
 해당 사건과 상관없음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배우 A씨와 S대표는 BTS 50억 공연 사기에 연루되었다는 허위 보도에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천명했다.

 

14일 '더 팩트' 단독 보도를 통해 방탄소년단 해외 공연 사기에 연루된 것으로 보도된 배우 A측이 강경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15일 A씨와 S대표의 법률대리인인 장헌 법률사무소 김동우 대표 변호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A씨와 S대표가 잘못된 언론보도로 인해 심각한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등의 피해를 입었다. A씨와 S대표는 사기 범행을 한 주범 K씨와 무관하다.”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임을 예고했다.

 

김동우 변호사는 “배우 A씨와 S대표는 사기 범행을 한 주범 K를 잘 알지 못하고, 오히려 K의 범행 등으로 인해 큰 피해를 입고 있었음에도, ‘더 팩트’는 정확한 사실관계를 A씨와 S대표에게 확인하지 않고 허위 사실을 보도하여 더욱 큰 피해가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장헌 법률사무소는 허위 사실을 보도한 언론사들을 상대로 명예훼손, 업무방해 등으로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다.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의 조치 역시 검토하고 있다.

 

법률대리인 측은 "향후 언론사 및 네티즌들이 허위의 기사를 인용하여 배우 A씨와 S대표의 명예를 훼손하는 일들이 발생할 경우, 언론사는 물론 기사를 작성한 기자, 허위 사실 유포에 적극 가담한 사람들을 상대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