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데뷔 후 첫 미국 공연 ...' KCON 2019 LA' 출격
이달의 소녀, 데뷔 후 첫 미국 공연 ...' KCON 2019 LA' 출격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8.15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의 소녀
이달의 소녀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KCON 2019 LA’에 출격한다.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15일 “이달의 소녀가 8월 17일과 18일(한국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 & LA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KCON 2019 LA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달의 소녀는 KCON 2019 LA 본 공연을 비롯해 다수 프로모션 참여 및 해외 주요 매체들과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달의 소녀는 지난해 8월 완전체로 데뷔한 뒤 2018 MTV 유럽 뮤직 어워드 (Europe Music Awards)에서 베스트 코리아 액트 (Best Korea Act) 부문을 수상했다.

 

이어 이달의 소녀는 리패키지 앨범 'X X’(멀티플 멀티플) 발매 후 미국 빌보드 차트 4위를 기록했으며, 아이튠즈 팝 앨범 차트에서 미국, 오스트리아, 스페인, 프랑스 등 총 26개국 1위, 아이튠즈 미국 탑 앨범 차트에서 2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걸그룹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해 보였다.

 

이달의 소녀는 소속사를 통해 “솔로 데뷔부터 완전체 데뷔까지 꾸준히 저희를 사랑해 주신 해외 팬분들께 처음으로 공연을 통해 인사드리게 되어 무척 기쁘다.”면서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연습했으며, 또한 색다른 무대를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 & LA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KCON 2019 LA에 참석을 확정 지었으며 17일, 18일 양일간 무대에 서며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사진제공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