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체극 도리안그레이의초상, 9월 초연 앞두고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 공개
총체극 도리안그레이의초상, 9월 초연 앞두고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 공개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6.20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도리안그레이의 초상 (윗줄 좌측부터 김주원, 마이클리, 이자람 / 김태한, 강필석 / 박영수, 신성민, 연준석, 문유강)
뮤지컬 도리안그레이의 초상 (윗줄 좌측부터 김주원, 마이클리, 이자람 / 김태한, 강필석 / 박영수, 신성민, 연준석, 문유강)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총체극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각색/대본 이지나/김선미, 연출 이지나, ​이하 총체극 도리안)이 캐스팅을 공개했다.

​​총체극 '도리안'은 영국의 소설가 오스카 와일드의 소설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을 원작으로 2019년의 현재를 살고 있는 ‘오스카 와일드라면 어떤 도리안 그레이를 그려냈을까' 라는 상상에서 시작되었다. 오스카 와일드의 재기 넘치는 대사와 환상적인 분위기의 인물, 사실과 환상의 혼동 등의 요소들을 모티브로 각색된 이번 작품에서 ​19세기 사교계의 스타들은 2019년 현대를 살아가는 문화예술계의 아이콘으로 재탄생 되었다.

 

또한 소설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의 키 포인트인 ‘초상화의 변화와 붕괴의 과정’은 ​작곡가 정재일의 음악과 현대무용가 김보라의 포스트모던한 무용에 비주얼디렉터 ‘여신동’의 실험적이고 독특한 무대와 영상 등이 더해진 퍼포먼스로 표현된다.

​이번 작품에서 원작을 이끄는 세 인물 배질 홀랜드와 도리안 그레이, 헨리 워튼은 각자의 특성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세 인물 유진, 제이드, 오스카라는 인물로 재 탄생되었다. 소설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에서 인간적인 면모를 뽐내는 귀족 화가였던 배질 홀랜드는 타고난 예술적 감각으로 독특한 작품을 선보이는 화가 유진으로 재창조되었다. 유진의 절대적 재능은 유진 자신과 제이드, 오스카를 운명적인 관계로 이끌어간다. 직설적이나 인간에 대한 연민이 강한 유진역에는 이자람, 박영수, 신성민, 연준석이 캐스팅되었다.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널리 알려진 음악가로 국악 분야 이외에 기타리스트와 뮤지컬배우 등으로 활동하며 그야말로 타고난 예술가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이자람은 맞춤형 유진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이자람과 함께 유진 역을 소화해 낼 세 명의 배우는 최근 연극, 뮤지컬계를 종횡무진하며 팬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박영수와 신성민 그리고 신예 연준석이다. 4인 4색의 매력으로 표현 해 낼 유진의 모습이 기대된다.

 

원작에서 아름다운 외모가 부각된 이야기의 주인공으로 그려진 ‘도리안 그레이’는 각색을 통해 매혹적인 외모의 예민한 감각을 지닌 신예 예술가 제이드로 새로운 생명력을 얻었다. 우연한 기회로 유진과 오스카를 만나 시대의 아이콘으로 급부상한 스타 아티스트이면서 내면의 고통을 가진 제이드 역에는 발레리나 김주원과 신예 문유강이 캐스팅 되었다.

 

한국을 대표하는 발레리나로 무용 뿐만 아니라 뮤지컬과 연극까지 가치 있는 작품활동을 위해 쉼 없는 활약을 보여주는 김주원은 최고의 창작진과 함께 만들어가는 드라마틱한 캐릭터에 매력을 느껴 이번 작품에 출연은 결정지었다. 국내 최고의 퍼포머(performer) 중의 한명인 김주원이 신예 문유강과 파격적인 젠더 프리(gender-free) 캐스팅에 응하며 발산할 매력이 기대된다.

 

원작소설에서 ‘아름다움은 그 어떤 것들보다도 우월하다’라는 유미주의 사상을 펼치며 사교계를 이끌어가는 귀족 헨리 워튼은 21세기 최대 권력층인 문화예술계의 킹메이커 오스카로 발전했다. 사교계와 문화예술계의 큰손으로 오랜 친구 유진을 통해 알게 된 평범한 예술가 제이드를 세계적인 스타 ‘도리안 그레이’로 만들어 그의 부와 명예를 함께 한다.

 

​매력적인 카리스마와 뒤틀린 욕망으로 문화예술계를 장악하는 오스카 역은 일찌감치 김태한, 강필석이 출연을 결정지었으며 마이클 리는 이 작품을 한국에서의 첫 연극 출연작으로 결정지었다. 김태한, 강필석 그리고 마이클 리가 그간 쌓아 온 관록의 연기로 캐릭터를 구축 시켜 완성할 오스카는 관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2019년 9월 6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그 화려한 막을 올릴 총체극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은 7월 중 멜론티켓과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티켓 판매를 시작하며 11월 10일까지 약 80회의 대장정을 달린다.

 

 

사진제공 김주원 EMK엔터테인먼트, 마이클 리 블루스테이지, 강필석 SM C&C, /김태한, 문유강, 연준석  PAGE 1 / 이자람, 박영수, 신성민  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