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팝페라 듀오' 듀에토, YTN 라디오 클래식 방송 DJ 발탁 ... "클랙식으로 여는 주말 아침"
'명품 팝페라 듀오' 듀에토, YTN 라디오 클래식 방송 DJ 발탁 ... "클랙식으로 여는 주말 아침"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12.06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듀에토. 제공 스타쉽
듀에토. 제공 스타쉽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명품 팝페라 듀오' 듀에토(백인태, 유슬기)가 YTN 라디오 '듀에토의 더 클래식'(The Classic) DJ에 전격 발탁됐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듀에토의 멤버 백인태와 유슬기가 오는 8일부터 YTN NEWS FM(94.5 MHz)의 신규 프로그램 '듀에토의 더 클래식'(The Classic)의 DJ로 발탁됐다"고 6일 밝혔다.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5시 20분부터 7시까지 방송되는 '듀에토의 더 클래식'은 주말 아침을 편안하게 맞이할 수 있는 클래식을 전문으로 방송하는 음악 프로그램이다.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과 클래식에 얽힌 유익한 이야기를 다채롭게 다룰 예정이다.

 

앞서 백인태와 유슬기는 대학 시절 성악을 전공했고 남성 4중창 그룹 결성 오디션 '팬텀싱어'에서 '인기현상' 팀으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 팝페라 듀오 '듀에토'로 정식 데뷔, 국내 크로스오버신에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며 다양한 음악 장르에서 큰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각종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게스트로 출연하며 차분한 진행 능력과 재치 넘치는 입담을 자랑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듀에토는 DJ로서 청취자들에게 클래식 음악을 친숙하게 소개하며 완벽한 호흡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라디오 DJ로 활약하게 된 듀에토는 "라디오 DJ는 처음이라 긴장도 많이 되지만 매 주말마다 청취자분들과 함께 할 생각에 너무 기쁘다"라며 "클래식을 자주 접하지 못하신 청취자분들에게도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방송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DJ 발탁 소감을 밝혔다.

 

듀에토는 데뷔 미니앨범 '듀에토(DUETTO)'와 타이틀곡 '그리움 끝에'를 비롯해 'DREAM'(드림), ‘추억을 걷다’, 'Miracle'(미라클) 등으로 여러 음악에 도전하며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또한, 두 차례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그들만의 음악 세계를 더욱 넓히고 있다. 

 

한편, 듀에토가 DJ로 나선 YTN NEWS FM(94.5 MHz) '듀에토의 더 클래식'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5시 20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