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서울예술교육센터, 어린이 물놀이장 풍덩 놀이터 27일 개장
서서울예술교육센터, 어린이 물놀이장 풍덩 놀이터 27일 개장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7.28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부터 8월5일까지 양천구 서서울예술교육센터에서 온가족 문화예술교육축제 ‘예술로 바캉스’ 개최
-어린이 야외 물놀이장 ‘풍덩 놀이터’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총 30여개
서서울교육센터가 운영하는 어린이 야외 물놀이터 풍덩 놀이터. 제공 서울문화재단
서서울교육센터가 운영하는 어린이 야외 물놀이터 풍덩 놀이터. 제공 서울문화재단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여름방학을 맞아 양천구 서서울예술교육센터에서 온가족이 함께 즐기는 문화예술교육축제 ‘예술로 바캉스’를 27일(금)부터 8월 5일(일)까지 개최한다. 

 

여름방학 특별기획 프로그램 ‘예술로 풍덩’, 서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기획 프로그램 ‘예술로 놀장’ 등 다양한 장르의 무료 예술교육부터 1박2일 예술캠프, 물놀이 등 총 30여개의 무료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그 중 ‘예술로 풍덩’ 프로그램에서는 무더운 여름을 더욱 시원하게 보낼 △어린이 야외 물놀이터 ‘풍덩 놀이터(7월 27일~8월 5일)’ △금보성 작가의 작품 ‘방파제’와 연계하여 방파제를 실제로 만들어보는 체험형 공공 미술 프로그램 ‘하늘을 나는 방파제(7월 28~29일)’를 진행한다. 

 

‘예술로 풍덩’ 프로그램 중 눈길을 끄는 것은 단연 서서울예술교육센터가 여름방학 시즌을 맞이해 개장한 어린이 야외 물놀이장 ‘풍덩 놀이터’다. ‘풍덩 놀이터’는 옛 김포가압장 시절 수돗물로 가득 차 있던 수조를 재탄생 시킨 물놀이장이다. 기존 야외 물놀이와 달리 예술작품과 다양한 예술교육 체험, 공연이 이어져 예술적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된 것이 특징이다. 이용대상은 유아부터 어린이까지이며, 물놀이 용품이나 안전용품인 구명조끼는 현장 대여하지 않으므로 필수 지참해야 물놀이 입장이 가능하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날짜별로 현장접수를 마친 선착순 150명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예술로 풍덩’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예술로 반짝’ 프로그램은 서서울예술교육센터에서 상주하며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총 3팀의 티칭 아티스트(TA) 7명이 기획한 여름방학 특별 프로그램이다. 세부 프로그램은 △가족에 대한 기억을 색(色)으로 표현해보는 ‘화이트&칼라 파라다이스’ △나만의 별자리를 만들어 종이봉투 랜턴과 오르골 악보에 그 이야기를 담아보는 ‘노래하는 별자리’ △찍고, 긋고, 뿌리고 칠하며 나만의 그림을 만드는 ‘너, 나 함께 그림’ 등이 7월 31일(화)부터 8월 2일(목)까지 3일간, 1일 2회씩 진행된다. 

 

서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기획 프로그램 ‘예술로 놀장’에서는 자연 속에서 예술적 경험을 확장시키는 꿈다락 ECO여름캠프를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되었다. 참가자들이 자연스럽게 생활 속 예술교육의 가치를 경험하고 친밀감을 느낄 수 있는 17개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이 매주 금·토·일동안 운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