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 이칠용 기자
  • 승인 2018.07.18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이칠용 기자]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청계천 8, 중앙시장 성동공고 뒷골목에서는 선풍기, 시계, 라디오 등 전자 제품과 옛 물건들을 수리하고 보관 판매하여 생활하고 있는 상인들이 날씨가 더워 문을 닫고 대부분 휴가를 가고 몇 군데에 나이 드신 분들만이 나와 이것저것 정리로 분주하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버려지는 것들, 쓰레기장으로 가서 환경을 오염시키는 그러한 물건들을 주워 모아 수요자를 찾는 이들이야 말로 이시대의 애국자요 대접받고 잘 살아야 하지 않을까.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지난주 중앙선데이지에 세운상가 옆 뒷골목에서 38년 전 3,500원의 월급을 받고 지금까지 각종 전기 제품만 수리해 온 박희진씨 이야기가 실렸었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이 시대의 애국자들

요즘 기자들, 잘나가는 멋과 허영만 쫓는데 비해 이런 장소, 이런 사람들의 이야기로 살 맛 나는 기사정신을 가져야 하지 않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