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8.04.13 0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12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양천구 목동에 위치한 SBS홀에서는 김진호 PD, 김병만, 전혜빈, 김영광이 참석한 가운데 300회 특집 정글의 법칙 in 남극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이번 남극 편에서는 김병만, 김영광, 전혜빈 단 세 사람의 멤버만이 출연하는데 국민 족장 김병만과 정글의 법칙뉴칼레도니아 편에서 출연했던 김영광과 마다가스카르, 보르네오, 통가 편에 합류했던 전혜빈, 세 사람만이 선정됐다.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7년 동안 정글의 법칙을 이끌어 온 김병만은 다음 도전하고 싶은 장소에 대해 묻는 기자 질문에, “남쪽에 갔으니 북쪽으로라며 남극점은 봉이 상징적으로 꽂혀있는데 반해 북극은 그게 봉이 없고 GPS로 찾아간다고 하는데, 기회가 된다면 꼭 한번 가고 싶다고 답했다.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정글의 법칙 in 남극’ 기자간담회

한편 정글의 법칙 in 남극은 오는 13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