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장,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사업 ‘함께 가는 길’ 추진 ... '민간 예술창작자 지원 및 창작 활성화 기여'
국립극장,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사업 ‘함께 가는 길’ 추진 ... '민간 예술창작자 지원 및 창작 활성화 기여'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0.05.25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전경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전경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국립극장은 코로나19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간 예술창작자를 지원하고 창작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 사업 ‘함께 가는 길’을 추진한다.

 

‘함께 가는 길’은 민간 예술창작자를 대상으로 전통예술분야 창작품을 공개 모집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작품은 최대 500만원까지 창작지원금이 주어지며 선정된 창작자는 국립극장과 공연화를 협상할 수 있다.

 

공모 분야는 창극·무용·국악으로 나뉜다. 창극 부문은 자유 소재의 창극 대본, 무용 부문은 전통무용을 기반으로 한 작품 제안서, 국악 부문은 자유 주제의 국악관현악 악보를 제출해야 한다. 응모작은 미발표 순수 창작품으로 각종 지원·공모 사업에 선정된 이력이 없어야 한다. 창극 부문은 최대 두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창작지원금은 편당 500만원이다. 무용 부문은 최대 다섯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2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국악 부문은 최대 열 곡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3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김철호 국립극장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예술창작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나가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품 공모를 추진하게 됐다”며 “실연 중심의 지원이 아닌 대본 창작과 작곡 등 창작 활동의 지원으로 민간 예술창작자들이 지금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동시에 미래 활동까지 준비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함께 가는 길’ 사업은 대한민국 만 18세 이상의 민간 예술창작자라면 지원할 수 있다.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이메일(applyntok@korea.kr)을 통해 접수받는다. 

 

 

사진제공 국립극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