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4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 5·18기록관·전일빌딩서 열려
'5·18 4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 5·18기록관·전일빌딩서 열려
  • 김한정 기자
  • 승인 2020.05.12 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은 5·18 40주년 기념 특별 전시회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5·18 4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 5·18기록관·전일빌딩서 열려
'5·18 4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 5·18기록관·전일빌딩서 열려

5·18기록관은 이날부터 7월 26일까지 광주 동구 전일빌딩245 9층 기획전시실에서 '5·18, 기억 넘어 기억으로 아카이브전(展)'을 선보인다. 5·18항쟁 일지와 사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5·18기록물 중 시민 생산 문서 등이 전시된다.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12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는 5·18기록관 3층 기획전시실에서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이란 주제의 특별전을 개최한다.

사진·영상 작가들이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과 기록물을 예술로 표현한 작품 등이 전시된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 가능하다.

40년 전 최후 항쟁일이었던 오는 27일에는 특별전 개막 행사가 펼쳐진다. 행사에서 5·18기록관 관계자와 작가들이 작품의 의미와 전시회 취지를 설명한다.

5·18기록관은 5·18을 경험하지 못한 세대가 민주주의를 배우고 올바른 역사 인식을 가질 수 있게 돕기 위해 40주년 기념 특별 전시회를 마련했다.

한편 5·18기록관은 전일빌딩245 3층 '5·18과 언론', 9~10층 '5·18기억공간'을 관리·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