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박효주, 냉정과 열정사이의 가슴 뭉클한 인간미 ... '안방극장 압도하는 美친 연기력'
'낭만닥터 김사부2' 박효주, 냉정과 열정사이의 가슴 뭉클한 인간미 ... '안방극장 압도하는 美친 연기력'
  • 이용선 기자
  • 승인 2020.02.19 2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효주_'낭만닥터 김사부2' 13화 방송 캡쳐
박효주_'낭만닥터 김사부2' 13화 방송 캡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2’ 박효주의 연기가 안방극장을 압도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낭만닥터 김사부2’(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13화에서는 리스크가 있는 VIP 환자 수술 여부를 놓고 신중한 모습을 보이는 심혜진(박효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심혜진은 박민국(김주헌 분)의 수술 강요에도 환자의 심전도 양상이 WPW 신드롬(심실조기흥분증후군)을 의심하게 된다며 “내과 컨설트를 보고 오피를 진행했으면 한다.”라고 내과 협진 후 수술을 진행하자고 강력히 주장했다.

 

이날 심혜진은 내과 컨설트 엔서를 기다리는 동안 돌담병원 사람들과 의외의 케미를 발산했다. 수술방 사용으로 허영규(배명진 분)와 언쟁을 벌이는 같은 마취과인 남도일(변우민 분)에게 1번 수술방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오명심(진경 분)과는 처음으로 의견이 맞는가 하면, 서우진(안효섭 분)과 차은재(이성경 분) 두 사람이 합을 맞춰서 수술하는 모습을 보면서 피식 웃음을 짓는 등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모습이 드러나 이목을 집중시켰다.

 

반면 컨설트 엔서가 나왔다며 수술 도중에 본인의 확인을 재촉하는 양호준(고상호 분)에게는 “어차피 5분 가지고 내용 체크 못해요. 끝날 때까지 기다리세요.”라는 단호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결국 심혜진은 “나 이 수술 반대야, 영감이 안 좋다고.”라며 VIP 환자의 수술을 끝내 거부해 다음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박효주_'낭만닥터 김사부2' 14화 방송 캡쳐
박효주_'낭만닥터 김사부2' 14화 방송 캡쳐

또한 18일 방송된 SBS ‘낭만닥터 김사부2’(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14화에서는 자신이 반대했던 수술에서 테이블 데스를 겪고 무너져내리는 심혜진(박효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VIP 환자의 수술을 거부한 심혜진을 다시 찾아온 양호준(고상호 분)은 3년 전 일어난 사고를 언급했다. 병원에서 퇴출될뻔한 심혜진을 끝까지 지켜준 사람은 박민국(김주헌 분) 교수이고, 고마운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박교수를 도와 은혜를 갚아야 한다는 것. 결국 박민국을 찾아간 심혜진은 수술을 강행하는 이유는 환자를 위한 것이라는 말을 듣고 나서야 수술 스케줄표를 건넸다. 또한 중요한 수술이니 양호준 대신 서우진(안효섭 분)을 퍼스트로 세우자고 요청했다.

 

그렇게 진행된 수술은 준비부터 과하고 평소보다 예민해 보이는 심혜진의 모습을 내비쳐 오명심(진경 분)을 의아하게 했다. VIP 환자의 수술은 순조롭게 진행되는 듯했지만, 이내 심정지가 왔고 심혜진은 소리를 지르며 심폐소생술을 이어나갔다. 환자에게 브이텍이 오자마자 진두지휘하고 끝까지 컴프레션 하면서 핏대를 세우는 심혜진의 모습은, 과거 트라우마에 대한 공포와 절박감을 느껴지게 하면서 몰입감을 높였다. 이런 노력에도 환자는 결국 사망했고, 심혜진은 사망선고 조차 내리지 못한 채 수술실을 나서는 박민국을 노려보며 나직이 욕설을 내뱉고는 북받치는 감정을 억누르지 못하고 눈물을 쏟았다.

 

이날 박효주는 아들과의 통화에서 애써 괜찮은 척 웃다가 환자를 또 살렸냐는 질문에 울컥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안방극장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한편 시청자들은 박효주의 연기에 “핏줄까지 연기하는 것 같다” “오늘의 명장면” “믿고 보는 배우, 박효주” 등의 의견을 보내며 호평을 쏟아냈다.

 

박효주의 열연이 빛나는 SBS ‘낭만닥터 김사부2’는 월, 화요일 9시 4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