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이장준-TAG-김동현, '불후의 명곡'서 현진영과 신구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
골든차일드 이장준-TAG-김동현, '불후의 명곡'서 현진영과 신구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
  • 이용선 기자
  • 승인 2020.02.16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차일드 불후의 명곡 방송 캡쳐
골든차일드 불후의 명곡 방송 캡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현진영과의 스페셜로 합동 무대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홀렸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의 ‘2020년 화려한 귀환 특집’편에 출연한 골든차일드 장준, TAG, 동현은 가요계 대선배 현진영과 함께 재해석한 ‘흐린 기억속의 그대’ 합동 무대로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흐린 기억속의 그대’는 'X세대' 대표 아이콘 현진영의 2집 앨범 ‘New Dance 2’에 수록된 곡이다. 파워풀한 댄스와 완성도 높은 음악으로 2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많은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골든차일드와 현진영이 함께 꾸며낸 2020년 버전 ‘흐린 기억속의 그대’는 화려한 퍼포먼스는 물론 흔들림 없는 가창력으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골든차일드만의 경쾌하고 생동감 넘치는 에너지가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스페셜 판정단도 이들에게 뜨거운 호응과 박수갈채를 보냈다.

 

신구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로 우승을 차지한 골든차일드의 장준은 “전설적인 현진영 선배님과 무대를 함께 한 것만으로도 영광이라고 생각했는데, 우승까지 하게 돼서 더 기분이 좋다”, 동현 역시 “현진영 선배님과 ‘불후의 명곡’이라는 뜻깊은 무대에서 우승해서 정말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TAG는 “촉박한 연습 시간 때문에 백 퍼센트 완벽한 무대를 못 보여드렸는데, 저희의 부족한 부분을 현진영 선배님이 다 채워주셔서 완벽한 무대가 된 것 같다”라며 합동 무대 우승 소감을 전했다.

 

한편, 장준, TAG, 동현이 속한 그룹 골든차일드는 지난달 29일 리패키지 타이틀곡 ‘위드아웃 유(Without You)’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