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 코드, 2014년 신인상 이후 5년 만에 K-POP 가수상 수상 ... "하늘에서 보고 있을 은비·리세 고마워"
레이디스 코드, 2014년 신인상 이후 5년 만에 K-POP 가수상 수상 ... "하늘에서 보고 있을 은비·리세 고마워"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12.02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이디스 코드가 지난 29일 서울 여의도63빙딩에서 개최된 '2019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POP 부분 상을 수상했다.
레이디스 코드가 지난 29일 서울 여의도 63시티에서 개최된 '2019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POP 부분 가수상을 수상했다.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그룹 레이디스 코드가 K-POP 가수상을 수상하며 실력파 걸그룹으로서의 건재함을 과시했다. 

 

레이디스 코드는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63시티에서 열린 제27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POP 부분 상의 영광을 안았다.

 

레이디스 코드는 "이런 자리가 굉장히 오랜만이라 많이 떨리는데 뜻깊은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오랜만에 팬분들을 만난 앨범으로 상을 받아 더욱 의미 있는 것 같고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분들에게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특히 멤버 애슐리는 "멀리서 응원해주시는 부모님과 가족들, 하늘에서 항상 지켜봐 주는 리세와 은비에게 사랑하고 보고 싶다는 말 전하고 싶다"고 말해 뭉클함을 더했다.

 

지난 2013년 미니앨범 'CODE#01 나쁜 여자'를 통해 데뷔한 레이디스 코드는 2014년 멜론뮤직어워드에서 MBC 뮤직 스타상과 같은 해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신인상 여자그룹 부문을 수상했다. 3인조로 활동한 뒤 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레이디스 코드는 지난 10월 10일 미니 앨범 [코드#03 '셋 미 프리']로 컴백해 독보적인 가창력과 퍼포먼스로 호평을 이끌었다. 특유의 레트로한 분위기가 담긴 'SET ME FREE'는 레이디스 코드가 완전한 자유와 해방감 속에서 찾아낸 새로운 꿈의 이야기를 담아낸 곡이다. 화려하고 시원한 퍼포먼스를 통해 '믿고 보는 레이디스 코드'라는 수식어가 붙으며 변치 않는 인기를 입증했다.

 

 

사진제공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