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나비, 2년 열애 끝에 중학교 동창과 오는 30일 결혼식 ... '결혼식 사회는 김신영'
가수 나비, 2년 열애 끝에 중학교 동창과 오는 30일 결혼식 ... '결혼식 사회는 김신영'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11.16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가수 나비가 11월 결혼 소식을 전했다. 

 

16일 해피메리드컴퍼니 측은 나비가 오는 30일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나비의 아름다운 모습이 담긴 웨딩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웨딩화보 속 나비는 우아하면서도 청순한 모습을 뽐내고 있다. 단발머리에 살포시 웃는 모습에 행복감을 느낄 수 있다.  화보가 공개되기 전 나비는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결혼 소식을 알렸다. 


나비는 이날 "34년 만에 인생의 동반자를 만나서 새출발을 한다"면서 "결혼식은 약 2주 정도 남았다. 소소하게 준비를 열심히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예비 신랑에 대해서 "중학생 때부터 친구다. 한 살 오빠인데 같은 중학교를 나왔다. 당시 서로 알고 있었고 어른이 돼서도 가끔 만나서 술도 마시고 편한 사이로 지냈다. 서로 이성으로 보지는 않았는데 불이 튀는 상황이 오더라"며 결혼 비화에 대해 말했다.

 

결혼식 사회는 절친 개그우먼 김신영이 맡고, 축가는 가수 솔지, 길구봉구, 천단비가 나선다.

 

나비는 지난 2008년 싱글앨범 ‘I Luv U’로 데뷔했다. 이후 '길에서', '마음이 다쳐서' 등 수많은 곡을 내며 가수 겸 방송인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현재 결혼 준비를 하면서 오는 23일 백암아트홀에서 여는 단독 콘서트 'Happy New EAR' 연습에 매진 중이다.  

 

Tag
#나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