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의 ‘프로미즈’, 입양대기 아동을 위한 우유와 이유식 지원
이민호의 ‘프로미즈’, 입양대기 아동을 위한 우유와 이유식 지원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9.19 0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민호_ '2019 세계한국어교육자대회' ⓒ아트코리아방송 DB
이민호_ '2019 세계한국어교육자대회' ⓒ아트코리아방송 DB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배우 이민호의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는 지난 17일 입양대기 아동을 위한 기부금을 홀트아동복지회에 전달했다. 

 

해당 기부금은 ‘프로미즈’가 진행한 ‘우수하다 : 아이들에게 우유수염을 그려주세요’(이하 ‘우수하다’) 캠페인을 통해 모은 수익금으로, 홀트아동복지회에서 보호 중인 입양대기 아동의 일년치 우유 구입에 사용될 예정이다.

 

올해로 5주년을 맞는 ‘프로미즈’는 즐거운 나눔이라는 가치 아래, 환경(물), 아이들, 동물 등 도움이 필요한 대상을 향한 깊이 있는 관심으로 다양한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진행해 왔다. 이는 보다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기부 대상에 대한 주의 깊은 시선을 갖게 함은 물론, 기부 자체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8년 첫발을 내딛은 ‘우수하다’ 캠페인은 기약 없이 새로운 가족을 기다리는 입양대기아동의 상태를 재조명했다는 의의를 가지며, 단순한 기부 형식이 아니라 프로젝트와 디자인, 그리고 제품의 결합이라는 새로운 방식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어떤 한 사람의 기부가 아니라 제품을 구매하고 활동에 참여한 이들이라면 모두 자연스레 기부에 동참한 것이 되었기 떄문이다.  

 

또한, 우유를 마신 후 입가에 남는 우유자국을 형상화한 'ㅅ' 모양과 우유병의 그래픽 모티프를 사용하여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표현했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제품의 디자인까지 기부의 목적과 연결시킨 ‘우수하다’ 캠페인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의 2019년 ‘Social Campaign’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배우 이민호는 평소 사회 취약계층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꾸준히 ‘우수하다’ 캠페인을 홍보해 왔으며 앞으로도 ‘프로미즈’의 사회 공헌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뜻을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