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아동의 꿈과 상상력이 펼쳐지는 잠실창작스튜디오 프로젝트 A 기획전 '요술램프' 개최
장애아동의 꿈과 상상력이 펼쳐지는 잠실창작스튜디오 프로젝트 A 기획전 '요술램프' 개최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9.17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서울문화재단 ( 대표이사 김종휘 )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장애아동의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 프로젝트 A> 의 기획전시 < 요술램프 > 를 오는 9 월 19 일 ( 목 ) 부터 26 일 ( 목 ) 까지 서울시청 시민청 지하 1 층 시민플라자 A, B 에서 개최 한다 .

장애아동의 꿈과 상상력이 펼쳐지는 잠실창작스튜디오 프로젝트 A 기획전 '요술램프' 개최
장애아동의 꿈과 상상력이 펼쳐지는 잠실창작스튜디오 프로젝트 A 기획전 '요술램프' 개최

< 프로젝트 A> 는 국내 유일의 시각 분야 장애예술인 전문 레지던시인 잠실창작스튜디오가 지난 2013 년부터 7 년째 운영 중인 장애아동 창작지원 프로그램이다 . 조아제약의 후원과 예술전문가의 재능기부로 현재까지 총 35 명의 예술적 재능을 지닌 장애아동에게 1:1 개별 멘토링과 작품 발표의 기회를 제공해왔다 .

< 요술램프 > 는 이번 < 프로젝트 A> 의 결과물을 담은 7 번째 기획전시로 , 지난 5 월 멘티로 선정된 5 명의 장애아동 ( 문현승 , 강래민 , 김지수 , 서재현 , 임수민 ) 이 5 명의 멘토 ( 김현하 , 박대수 , 이현주 , 정경희 , 최윤정 ) 와 함께 작업한 예술작품 100 여 점이 전시된다 . 멘토는 각 멘티의 나이 , 장애 정도와 유형 , 예술적 재능에 맞는 맞춤형 멘토링으로 작업 방법과 재료를 선택했다 .

올해 처음으로 < 프로젝트 A> 멘토로 참여한 잠실창작스튜디오 10 기 입주작가 ( 한국화가 ) 인 김현하 작가는 문현승 멘티가 좋아하는 팽이를 소재로 다양한 색감을 활용한 페인팅 작업을 선보인다 . “ 우체통 살리기 프로젝트 ” 로 유명한 박대수 작가는 강래민 멘티의 여행 경험을 자신만의 감수성으로 재해석한 그림을 전시한다 . 이현주 큐레이터는 김지수 멘티가 작품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길 바라는 마음에 누구나 앉으면 ’ 상상이 시작되는 의자 ’ 를 완성해 기획전에서 포토존으로 연출한다 . 독일 드레스덴에서 미술치료를 전공한 서양화가 정경희 작가는 서재현 멘티의 섬세한 관찰력을 살려 지도와 다양한 교통수단이 등장하는 회화작품을 제작했다 . 마지막으로 이번 전시의 기획과 서문을 담당한 최윤정 작가는 즉흥적인 채색 작업을 즐기는 임수민 멘티의 특성을 살린 수채화 작업을 공개한다 .

전시 오프닝 기념행사는 오는 9 월 20 일 ( 금 ) 오후 4 시 서울시청 시민청 시민플라자 B 에서 진행된다 . 한편 , 지난해 참가자였던 이주성 멘티는 후배를 위한 춤 공연으로 축하 무대를 꾸려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 후원사인 조아제약은 이번 기획전에 출품된 장애아동의 창작물 중 10 여 점을 활용해 만든 골판지 포장 ( 카톤박스 ) 조형물을 함께 설치하고 , 영등포구에 있는 조아제약 본사 1 층에서 9 월 26 일 ( 목 ) 부터 10 월 7 일 ( 월 ) 까지 전시를 이어간다 .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 다양한 예술적 감각이 피어나는 기획전 < 요술램프 > 는 그 이름만큼이나 멘티들의 상상력과 끼가 자유롭게 발휘되는 전시 ” 라면서 “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공존하는 잠실창작스튜디오의 < 프로젝트 A> 를 통해 앞으로도 멘티들이 예술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창작지원을 계속하겠다 .” 라고 밝혔다 .


이번 전시는 시민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관람비는 무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