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현장] 박종욱 작곡가, "하유비 '평생 내편' 하면서 응원하겠다"
[AK현장] 박종욱 작곡가, "하유비 '평생 내편' 하면서 응원하겠다"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9.09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유비와 박종욱 작곡가_하유비 데뷔 싱글 '평생 내편' 쇼케이스. 2019.9.9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하유비와 박종욱 작곡가_하유비 데뷔 싱글 '평생 내편' 쇼케이스. 2019.9.9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TV조선 '내일은-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에서 아이돌 같은 비주얼과 출중한 댄스 실력, 넘치는끼로 '톱12'안에 이름을 올리면서 전국투어 콘서트를 통해 '제2의 트롯 열풍'의 주인공으로 발돋움하면서 탄탄한 팬덤을 구축한 트롯가수 하유비가 싱글 '평생 내편'을 통해 정식 데뷔했다.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데뷔 싱글 '평생 내편'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하유비는 정식으로 '평생 내편' 무대를 선보였다. 이에 맞춰 이 곡을 작곡한 박종욱 작곡가가 현장에서 하유비를 응원하기 위해 참석했다. 

 

박종욱 작곡가는 "평소 미스트롯 애청자였는데 하유비는 그중 정이가는 출연자였다. 이후 소속사 대표님이 연락을 주면서 '평생 내편'이라는 키워드를 던져주셨다. 부모님을 생각하는 키워드라 전화를 끊고 나서 떠오르는 멜로디 포인트가 있어 수월하게 작업을 마쳤고 하유비의 보이스를 연구해 탄생한 곡"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늘 옆에 있는 주변 사람들에게 내 편이 되겠다는 감상 포인트에 중간중간 후킹한 멜로디를 즐겁게 들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종욱 작곡가는 "하유비 씨를 처음 봤을 때 예쁘신데 녹음 경험이 많지 않아 뗠려 했다. 막상 노래를 하니 너무 잘하면서 맛을 잘 살려주어 '평생 내편'이 생각한대로 잘 나와서 너무 좋았다."는 작업 소감을 전했다. 
 

그는 "'평생 내편'이라는 키워드를 저도 음악적이나 팬으로서 하유비 씨가 활동하는 모습을 보면서 평생 내편하겠다"는 응원의 메시지도 잊지 않았다. 

 

한편 하유비의 데뷔 싱글 '평생 내편'은 화려한 브라스 연주와 EDM 사운드가 돋보이는 트롯 댄스곡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하유비만의 간드러지면서도 파워풀한 음색이 어우러진다. '평생 내편'은 오늘(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