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켓펀치', 6인 6색 '빔밤붐' 무대 이어간다 ... '엠카' 이어 9일 '뮤뱅' 출격
'로켓펀치', 6인 6색 '빔밤붐' 무대 이어간다 ... '엠카' 이어 9일 '뮤뱅' 출격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8.09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켓펀치_첫 번째 미니 앨범 '핑크펀치' 쇼케이스 중 타이틀 곡 '빔밤붐' 무대. 2019.8.7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로켓펀치_첫 번째 미니 앨범 '핑크펀치' 쇼케이스 중 타이틀 곡 '빔밤붐' 무대.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걸그룹 로켓펀치(Rocket Punch)가 데뷔곡 '빔밤붐'으로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보여줬다.

 

지난 7일 오후 6시 첫 미니 앨범 '핑크펀치(PINK PUNCH)'와 타이틀곡 '빔밤붐(BIM BAM BUM)'을 발표하고 정식 데뷔한 로켓펀치는 8일 Mnet '엠카운트다운'서 첫 음악 방송 무대를 선보여 단숨에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로켓펀치의 연희, 쥬리, 수윤, 윤경, 소희, 다현 여섯 멤버들은 6인 6색 비주얼과 트렌디한 패션 스타일을 선보여 등장만으로도 기대감을 자아냈다. '빔밤붐' 무대를 통해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는 물론, 신인답지 않은 라이브를 선사해 첫 음악방송서 무대를 압도하는 매력으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더불어 로켓펀치는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빔밤붐' 뮤직비디오는 9일 오전 7시 기준 유튜브 조회수 400만뷰를 돌파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또한 베트남, 사이디아라비아, 칠레 아이튠즈 K-POP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까지 TOP10에 당당히 진입하며 '2019 하반기 최고 기대주'로 주목 받고 있다.

 

데뷔곡 '빔밤붐(BIMBAMBUM)'은 독일어로 ‘땡땡땡’이라는 의미가 있는 단어를 뜻하며, 로켓펀치가 세상을 향해 자신들의 노래를 울리게 하겠다는 포부를 담은 곡이다.

 

한편 로켓펀치는 첫 음악방송인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오늘(9일) KBS2 '뮤직뱅크'에서 핫한 데뷔 무대를 이어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