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와 예매율이 증명한다! 믿고 보는 클래식 콘서트 '썸머클래식'
리뷰와 예매율이 증명한다! 믿고 보는 클래식 콘서트 '썸머클래식'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7.30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단은 오는 8월 9일~10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19 썸머클래식> 공연을 올린다. 본 공연은 쉬운 해설과 흥미로운 영상이 함께하는 클래식 프로그램으로, 2008년부터 2018년까지 매년 여름을 책임지는 클래식 프로그램으로 클래식 입문자에서 애호가까지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탄탄한 구성의 공연으로 호평을 받아왔다. 지난해 <2018 그랜드 썸머클래식> 또한 네이버 평점 9.4, 인터파크 평점 9.5을 기록하며 가족들과 입문자에게 가장 추천하는 ‘믿고 보는 클래식’으로 자리 잡았다.

리뷰와 예매율이 증명한다! 믿고 보는 클래식 콘서트 '썸머클래식'
리뷰와 예매율이 증명한다! 믿고 보는 클래식 콘서트 '썸머클래식'

올해 선보이는 <2019 썸머클래식>은 최정상의 피아니스트에서 지휘자로 다시 한 번 진화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김대진 지휘자가 귀에 익은 친근한 프로그램과 더욱 깊이 있는 음악성으로 관객을 찾아온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감미로운 피아노 협주곡 ‘랩소디 인 블루’가 연주되어 김대진 지휘자의 다양한 음악 경험이 더욱 빛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2012~18년까지 7년 간 ‘썸머클래식’ 무대에서 해설을 맡았던 음악학자 정경영 교수(한양대학교)가 이번 공연도 함께해 각 연주곡에 얽힌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풀어낼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피겨 스케이팅의 요정 김연아 선수의 쇼트 프로그램 배경음악으로 사용되며, 누구나 기억할 수 있는 멜로디가 된 생상스의 대표적인 단악장 교향시 ‘죽음의 무도’와 지휘자 레너드 번스타인이 ‘지구상에서 차이콥스키 이후 최고의 천부적인 멜로디’라고 극찬한 곡인 ‘랩소디 인 블루’가 연주된다. 또한 <썸머클래식> 역대 가장 사랑받는 프로그램으로 한 곡을 듣고 나면 관현악에 대한 이해가 쏙쏙 들어오는 브리튼의 ‘청소년을 위한 관현악 입문곡’ 또한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김대진의 지휘 아래, 국내 최고 권위의 콩쿠르에서 모두 1위 및 대상을 잇달아 석권하며 일찍이 한국 음악계의 재목으로 주목 받았던 피아니스트 한상일이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와 함께 더욱 풍성한 공연을 선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