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현장] 전소미, JYP와의 불화설은 'No' ...'충분한 대화 나눴고 응원해주는 사이'
[AK현장] 전소미, JYP와의 불화설은 'No' ...'충분한 대화 나눴고 응원해주는 사이'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6.14 0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소미_데뷔 싱글 'BIRTHDAY' 쇼케이스. 2019.6.13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전소미_데뷔 싱글 'BIRTHDAY' 쇼케이스. 2019.6.13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전소미가 전 소속사인 JYP와의 불화설에 대해 부인했다.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싱글 'BIRTHDAY(벌스데이)'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전소미는 항간에 떠도는 JYP와의 불화설에 대해 "음악적으로 지향하는 점이 달랐다. 하지만 JYP를 나오는 시점에서 충분한 대화를 나눴다. 불화설은 없었고, 오히려 서로 응원해주는 상태였다"면서 "저도 JYP를 응원하고 있고, JYP도 저를 응원해주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새 소속사인 THE BLACK LABEL로의 이적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전소미는 "처음 미팅을 하러 갔을때 대표 프로듀서인 테디님하고 얘기하면서 저의 활동 계획에 대해 질문을 한 적이 있었다. 그러자 테디님이 아주 행복한 모습으로 활동 계획에 대해 설명해 주셨는데 그 모습을 보고 너무 감동받아 이적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솔로 가수로서의 데뷔를 결심한 시기는 THE BLACK LABEL로 이적을 한 후 얘기가 나왔고 그때부터 자연스럽게 차근차근 준비를 해왔다고 밝혔다.

 

한편 전소미의 이번 솔로 데뷔 싱글에는 타이틀곡 ‘벌스데이’와 자작곡 ‘어질어질(Outta My Head)’까지 두 개의 트랙이 수록되었다. 타이틀곡 '벌스데이’는 히트곡 메이커이자 더블랙레이블의 대표 프로듀서인 테디가 작곡했으며, 전소미가 직접 공동 작곡에 참여했다. 자작곡인 '어질어질'은 전소미가 작사·작곡하며 음악적 역량을 선보였다. 

 

전소미는 이번 주 토요일(15일) 음악방송 쇼!음악중심에서 타이틀곡  'BIRTHDAY(벌스데이)'의 첫 무대를 선보이며 본격적인 음악방송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