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6.1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작년부터 올해까지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서울역사박물관의 대표 음악회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2019년 총 4회 개최된다.

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100년 된 근대 한옥이 자아내는 정취와 아름다운 음악 선율이 어우러지는 본 음악회에서는 세계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최고 수준의 음악가들이 특별하고 행복한 시간을 선사한다.

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호젓한 고택에 울려 퍼지는 아름다운 선율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

이번 615()에 개최되는 13회 백인제가옥 북촌음악회(공연 부제 속삭임’)에서는 거문고산조, 첼로, 성악을 내용으로 18:00~19:30 90분간 서울대 성악과 서혜연 교수의 해설과 함께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