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5.2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갤러리라이프에서는 2019. 05. 28 ~ 2019. 06. 16까지 치키홍(Cheeky Hong)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가 전시될 예정이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치키홍

향하는 우리는 때로는 지쳐 잠시 쉬기도 하지만 언젠간 그곳에 닿을 거예요.
그날까지 당신의 하루하루가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빛나기를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파랑새 소년을 통해 2017년부터 행복에 관한 작업을 시작하였습니다. 그 과정이 행복하기도 하였지만, 이내 다시 찾아온 우울감에 무기력증에 빠져 한동안 작업을 쉬며 마음공부를 하였습니다. 마음속 생김을 들여다보기도 하고, 반복되는 감정의 패턴을 지켜보면서, 현자들의 생각과 삶의 자세에 대해 배우고 있었습니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그러다 문득 행복이라는 카테고리에 갇혀 집착하고 있다는 걸 깨닫게 되었습니다. 막상 행복은 별게 아닌데, 거창한 행복을 꿈꾸고 있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무탈하고 소소한 하루의 일상 그 자체가 행복인데 말입니다. 마음을 비웠다 생각했는데 아직 부족했던 모양입니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별거 아닌 행복에 대한 깨달음과 함께 이번 작업을 통해 스스로 편한 사람이 되고 싶었습니다. 편하다는 건 삶과 예술 활동이 유기적으로 부담없이 섞이는 걸 의미합니다. 그런 연유로 작업에 구름으로 그린 여백을 넣게 되었습니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행복과 괴로움은 항상 동반되는 감정 같습니다. 두 감정이 때로는 빛으로 때로는 그림자로 보일 순 있지만 그것이 어우러져 적절한 균형을 이루는 게 우리가 지향해야 할 삶의 자세가 아닐지 생각해보며 빛과 그림자가 있는 일상의 풍경을 작업을 통해 여행하게 되었습니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짧을 수도 길 수도 있는 예술 활동을 해오면서 배운 진리는 한 번의 전시로, 한 명의 사람으로, 한 번의 기회로 내일이 크게 달라지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스스로 변화하고, 영감을 주고, 여기까지 올 수 있게 에너지를 주었던 건 작업을 위해 고민하고, 밤을 지새우고, 작품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전시를 위해 만났던 귀한 사람들과 함께 애쓴 소소하고 소중한 하루하루가 모여 지금까지 이어져 온 거라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 마음으로 보는 분들에게 한 장 한 장 편지를 쓰듯 이번 전시를 준비하였습니다.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 – 치키홍展

여러분들의 하루도 소소하게 그리고 소중하게간직되기를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