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연, ‘밀리의 서재’ 리딩북 참여 ... '1인 5역 열심히 했어요'
한승연, ‘밀리의 서재’ 리딩북 참여 ... '1인 5역 열심히 했어요'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5.15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승연
한승연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한승연이 도서앱 밀리의 서재의 ‘나는 매일 직장상사의 도시락을 싼다’ 리딩북에 참여했다.


 
지난 13일 한승연은 자신의 SNS를 통해 “밀리의 서재에서 새로운 도전을 했어요! 무려 1인 5역! 열심히 했습니다! 지친 직장인들의 소확행을 찾아가는 앗코짱 시리즈의 책을 읽고 왔는데요 들어주실 거죠?”라고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참여 소감을 전했다.
 


사진 속 한승연은 리딩북을 녹음하고 있는 모습으로, 분홍색 니트를 입고 진지한 모습으로 대본을 응시하고 있으며 작은 얼굴과 청순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한승연이 참여한 <나는 매일 직장 상사의 도시락을 싼다>는 일본에서 출간 즉시 10만 부를 돌파하고 이듬해 NHK의 드라마로 제작된 화제작이다. 음식을 통해 사람과 사람이 이어지고 용기와 희망이 솟아나는 이야기를 다룬 책으로 내용만큼이나 씩씩한 힐링 메이커 배우 한승연의 목소리로 전해 들을 수 있다.

 

한편 한승연은 채널A 드라마 '열두밤'에 출연한 바 있으며, 오는 5월 중 토니안, 아스트로 멤버 MJ와 진진, 아이오아이 출신 김소혜와 함께한 셀럽티비의 최초 오리지널 여행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에 출연하여 방송 예정이다.

 


사진제공 인연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