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을 재해석하다, 대학로 연극 달빛 크로키 드디어 내일 개막
사랑을 재해석하다, 대학로 연극 달빛 크로키 드디어 내일 개막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4.1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오는 12, 휴먼 브로맨스 연극 <형제의 밤>, 가족뮤지컬 <어른동생> 제작사 으랏차차 스토리와 기획사 대학로발전소가 함께는 연극 <달빛 크로키>가 개막한다. 연극 <달빛 크로키>는 같은 공간에서 벌어지는 두 개의 옴니버스 연극으로 연인에 대해 재해석된 단면을 제시한다. 내레이션이 담긴 새로운 연극으로 돌연 슈퍼맨임을 고백하는 옥상의 슈퍼맨과 갑작스러운 헤어진 연인의 방문으로 시작되는 참깨라면이 엮인 공연이다.

사랑을 재해석하다, 대학로 연극 달빛 크로키 드디어 내일 개막
사랑을 재해석하다, 대학로 연극 달빛 크로키 드디어 내일 개막

Not suppported image format.

80분간 진행되며 사랑에 대한 새로운 시선을 제공하는 연극 <달빛 크로키>. 사랑이라는 감정의 행복이라는 단편적인 모습이 아닌, 어디서도 경험해 보지 못한 사랑의 단면을 적나라하게 이야기한다. 남녀 주인공의 마음속 깊은 감정을 내레이션이라는 방식을 채택하여 관객이 극에 몰입할 수 있게 도와주며 극중 인물에 대한 감정 이입을 돕는 연극이다.

2인극이 진행되었던 연극 <형제의 밤> 제작사인 만큼 에피소드 당 인물 두 명이 극을 이끌어 나간다. 첫 번째 에피소드인 옥상의 슈퍼맨은 어느 날, 옷이 불에 그슬린 지석의 갑작스러운 고백으로 시작된다. “나 슈퍼맨이야.”라고 자신을 슈퍼맨으로 밝히는 지석과 조마조마 흘러가는 일상에 평범을 원하는 여은이 등장하여 극을 이끌어 간다.

두 번째 에피소드 참깨라면은 늦은 밤, 헤어졌던 연인인 세경이 찾아와 참깨라면을 먹겠다고 한다. 마치 어제 만났던 사이처럼 지훈을 향해 인사하다, 참깨라면 하나밖에 없다며 대성통곡하여 지훈을 당황하게 한다.

본격내레이션격정멜로극 <달빛 크로키>의 공연 시간은 월요일부터 금요일 8, 주말 및 공휴일은 3, 6시에 진행되며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오는 4월부터 올해 6월까지 공연되는 우리가 기다리던 연극 <달빛 크로키>를 만나고 싶다면 대학로 세우아트센터 2관으로 가면 된다. 자세한 공연 정보는 인터파크 티켓, 공연 문의는 대학로발전소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