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경호, '더 뱅커' 합류 ... '극중 현실적 기회주의자' 활약 예고
배우 정경호, '더 뱅커' 합류 ... '극중 현실적 기회주의자' 활약 예고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3.2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경호
정경호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배우 정경호가 드라마 ‘더 뱅커’에 출연한다.

 

22일 소속사 토미상회측은 "배우 정경호가 오는 27일 방송예정인 MBC 수목드라마 ‘더 뱅커(연출 이재진, 극본 서은정, 오혜란, 배상욱)’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더 뱅커'는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김상중 분)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김상중, 채시라, 유동근 등 3인의 대한민국 대표 연기대상 수상 배우들이 의기투합하고 안우연, 신도현, 차인하 등 특급 신인 배우들이 합류해 기대를 높인다.

 

정경호는 극중 대한은행 ‘홍보부장’역으로 급변하는 회사 조직 변화에 눈치 빠르게 행동하나 매번 헛발질하는 기회주의가 강한 현실적인 캐릭터로 변신해 활약상을 보일 예정이다.

 

다수의 영화 출연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충무로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한 정경호는 영화 이외에도 드라마 '추리의 여왕', '내 사위의 여자', '용팔이', '닥터프로스트' 연극 ‘늘근도둑 이야기’, ‘엄마의 레시피’등 다양한 장르를 소화해내고 있다.

 

특히, 정경호는 국내활동 뿐만 아니라 중국 드라마 '나의 여신 나의 어머니', '억만 상속인', 중국 영화 '악번척'에도 출연하며 중국진출에도 성공 한 바있다.

 

한편, 정경호가 출연하는 ‘더 뱅커’는 오는 27일 수요일 밤 10시 첫방송된다.

 

사진제공 토미상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