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이다인, "이재인 재색을 겸비한 캐릭터라 만족"
'닥터 프리즈너' 이다인, "이재인 재색을 겸비한 캐릭터라 만족"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3.18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다인_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제작발표회. (2019.3.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이다인_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제작발표회. (2019.3.18)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배우 이다인이 KBS 2TV '닥터 프리즈너'에 합류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18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호텔 그랜드볼룸에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극본 박계옥 연출 황인혁)'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황인혁 감독, 남궁민, 권나라, 김병철, 최원영, 이다인, 박은석이 참석했다.

 

이다인은 "닥터 프리즈너는 제가 좋아하는 장르물이면서 흥미로운 주제를 가지고 있다. 이번에 맡은 이재인 캐릭터도 제가 기존에 보여줬던 캐릭터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것 같았고, 멋있는 카리스마가 있는 여성의 모습을 가지고 있어서 시켜만 주신다면 최선을 다해서 해보고 싶었다"면서 "이렇게 기회를 가지게 되어 너무 행복하게 촬영하고 있다"라는 소감을 말했다. 

 

아직 촬영 분량이 많지 않아 다른 배우분들과는 호흡을 얘기하기는 어렵고 박은석 오빠는 처음부터 친하게 지내시고 많이 챙겨주셔서 지금은 가장 친한 배우 관계"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드라마를 위해 고군분투하시는 모든 분들께 누가 되지 않게 멋진 캐릭터를 만들어 보겠다"는 당찬 각오를 전했다.

 

이다인은 '닥터 프리즈너'에서 외모, 재력, 두뇌 삼박자를 모두 갖춘 태강그룹 막내딸인 이재인 역을 맡았다. 배우 출신 엄마를 그대로 빼다 박은 청순한 용모로 모델을 섭렵하며 경제면과 연예면을 통합한 타고난 모태 셀럽의 자질을 가지고 있다. 철이 들면서 로스쿨에 입학 변호사의 길을 걷는 재색을 겸비한 인물이다.

 

한편 KBS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천재 의사 나이제(남궁민 분)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사활을 건 수싸움을 펼쳐가는 신개념 감옥x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로 3월 20일 밤 10시에 첫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