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AD FC] 페더급 토너먼트 4강전 앞두고 던진 4인 파이터 출사표
[ROAD FC] 페더급 토너먼트 4강전 앞두고 던진 4인 파이터 출사표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3.15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OAD FC 페더급
ROAD FC 페더급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3월 16일(토)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로드짐 강남에서 제 46회 ROAD FC(로드FC) 센트럴리그가 열린다. 이번 대회에는 페더급 토너먼트도 함께 진행된다. 토너먼트 우승자에겐 ROAD FC YOUNG GUNS 진출권이 주어진다. 꿈의 무대에 올라설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토너먼트 4강전에선 박재성과 지영민, 신석호와 최광민이 각각 맞대결을 펼친다. 이후 승자가 결승전에 진출한다. 출전을 하루 앞두고 계체량을 끝낸 선수들은 각자 필살의 각오를 전했다. 

 

먼저 박재성(24, 로드짐 원주 MMA)은 "프로 데뷔전을 치르고 꽤 오래 쉬었다. 군대 전역하고 다시 활동한 지 얼마 안 됐다. 다시 ROAD FC 무대에 오를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 만큼 이번에 꼭 이기고 싶다. 다음 ROAD FC 대회에 꼭 출전하고 싶다"고 말했고,  지영민(21, 본주짓수 병점)은 "우승만 바라보고 있다. 누가 됐든 꼭 이기겠다. ROAD FC 프로 무대에 빨리 올라가고 싶다. 열심히 뛰는 선수가 되도록 하겠다"며 굳센 승리에 대한 의지를 표현했다.

 

또한 신석호(27, 팀 파시)는 "무조건 이기겠습니다"는 짧지만 강렬함을 표현했고, 최광민(31, 오스타짐)은 "훈련하면서 준비해왔던 것들을 케이지 위에서 잘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그동안 4, 5년 정도 MMA를 수련해왔는데 자꾸 틀어져서 시합을 못 뛰었었다. 이번 기회 잘 잡아서 멋진 시합 보여드리겠다"며 간절함이 담긴 의지를 드러냈다.

 

사진제공 ROAD F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