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상귀 작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 작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3.15 14: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귀 열 번째 개인전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인사동에 위치한 인사아트프라자(회장 박복신) 갤러리 4층에서는 2019313~319일까지 최상귀 작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열 번째 개인전이 열리고 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 작가는 인터뷰에서 저의 작품은 붓으로 그림을 그리는 것이 아니라 컴퓨터에서 디지털 적으로 창작해 내는 것이라고 말하고, 디지털 아트를 시작하게 된 동기는 사진을 40여 년을 해 오면서 사진을 어떻게 하면 더 발전시킬 수 있을까 생각 끝에 디지털 아트를 생각하게 되었고, 사진을 찍어서 끝낼 것이 아니라 사진을 디지털 아트로 변화시켜 만들어 가는 시대가 올 것을 예상하고 작업해 왔으며 지금은 많은 분들이 디지털 아트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 작가는 개인전 10, 그룹 단체전 140여 회, 한국국제미술대전 금상, 국무총리표창을 비롯한 많은 수상 경력으로 현재 한국디지털아트연구소 대표, 영토회 운영위원, 한국미술협회 회원, 한국사진작가협회 촬영지도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최상귀의 ‘바람난 미술, 디지털 아트를 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상귀 2019-03-15 20:26:23
멋진기사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