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9.01.1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전설의 작사 작곡가 조운파의 가요 인생이 KBS1TV <가요무대>에서 전격 재조명된다.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가요무대>는 오는 21() 오후 10~11노래 시인 조운파를 타이틀로 그의 수많은 명곡중 15곡을 엄선해, ‘조운파 음악인생 40을 돌아본다.

살아있는 가요계의 거장을 특집으로 꾸민 <가요무대>는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1595회를 맞는 이번<가요무대>에는 지난 1983KBS<가요톱텐>에서 5주 연속 1위로 골든컵을 차지한 허영란이 36년만에 방송현장에서 <날개>를 열창, 감회를 새롭게 했다.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불의의 화상으로 얼굴없는 가수로 활동했던 비운의 가수 김동아도 1978년 데뷔곡인 <나를 두고 가려므나>를 열창하며, TV무대에 다시 섰다.

<모르리><빈잔>으로 <가요무대>피날레를 장식한 국민 가수남진은 그 어느때보다도 깊은 감정이 이입되어 너무 은혜로운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가요계 거장 조운파 kbs 가요무대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첫 재조명

또한 <칠갑산>의 주병선, <도로남>의 김명애,<인생>의 김성환, <바람부는 세상>의 성민호, <어머니>의 최진희, <정하나 준것이>의 현당 등 조운파 곡의 오리지널 가수들이 대거 출연하며, ‘명품 작가 선생님에게 경의를 표했다.

<연안부두>는 나미에가,<기도하는 마음>은 임수정이,<님에게>는 반가희가, <사랑의 테마>는 테너 진성원, 이수용이, <아내에게 바치는 노래>는 홍민이 불렀다.

녹화 현장에 직접 출연한 조운파는 이날 불리워지는 노래 한곡 한곡마다 그 숨은 사연을 자막으로 소개해 감동을 더했다.

지난 42년 작가 인생에 총 800편이 넘는 명품 가요를 만들어낸 조운파는 최근 가수 정세정이 노래한 이색 신곡<밥먹으러 갑시다>를 발표하며, 무한한 열정을 과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