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달 푸른 해’ 이이경, 남규리 위한 흑기사로 변신 ... 의붓오빠에게 폭행당하는 남규리 구해
‘붉은 달 푸른 해’ 이이경, 남규리 위한 흑기사로 변신 ... 의붓오빠에게 폭행당하는 남규리 구해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9.01.11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규리_'붉은 달 푸른 해' 방송 캡쳐
남규리_'붉은 달 푸른 해' 방송 캡쳐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액션퀸 남규리가 속수무책으로 폭행당하자 시청자들의 관심이 고조됐다.

 

10일 방송된 MBC ‘붉은 달 푸른 해’에서 전수영(남규리 분)이 의붓오빠에게 폭행당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그동안 전수영은 자신보다 몸집이 큰 범죄자들도 때려잡을 만큼 힘과 체력이 좋은 형사였다. 그런데 전수영은 경찰서 앞에서 그 어떤 대꾸도 하지 못한 채 의붓오빠에게 구타를 당하고, 멱살을 잡히는 수모를 겪어야 했다.


차우경(김선아 분)을 만나고 돌아오던 강지헌 형사(이이경 분)가 이를 목격하고 전수영을 구조했다. 강지헌은 전수영의 의붓오빠를 체포한 뒤 연행을 지시했다. 하지만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는 전수영의 진술로 의붓오빠는 곧바로 풀려났다. 그동안 공개되지 않은 전수영의 가족사 공개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시청자들은 “혹시 전수영도 아동학대 피해자가 아닐까?”, “전수영이 맞는 장면이 가슴이 아팠다. 무슨 사연이 있는 것 같아 궁금하다.”, “이이경이 흑기사처럼 나타나 다행이었다.”며 전수영의 폭행사건에 관심을 보였다.

 

한편, 토닥거리던 수사 파트너에서 흑기사로 전수영을 구한 강지헌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평을 내놓았다. 시간 순삭 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는 다음주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