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8.12.26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코리아방송 = 김한정 기자] 세계적인 사진작가 윌리엄 유진 스미스는 1918~1978년까지 미국의 사진 저널리스트로 세계 2차대전 때 종군작가로 활동을 하면서 이름을 날리게 된 사람이며 주로 오키나와, 이오지마, , 사이판, 태평양 전장을 돌아다니며 미군과 포로가 된 일본군들을 주로 촬영했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는 오두가 꺼려하는 언제 죽을지도 모르는 전장터로 가서 전쟁을 사진으로 담았다. 그의 이런 실천하는 활약은 1958년 세계의 10대 사진작가 중 한 명으로 손꼽히게 되었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아이를 치료하는 의사, 그리고 밤새 수술을 하고 잠시 휴식을 취하는 의사, 전장의 사진은 아니지만 유진 스미스는 이런 사람들의 삶 그리고 죽음을 사진으로 많이 담아내었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는 이런 말을 남겼다.

사진이란 기껏해야 하나의 자니막한 목소리일 뿐이다. 그러나 항상 그런 것은 아니더라도 때로는 한 장의 사진이 이루는 천제적인 조화가 우리의 감각을 유혹하여 지각으로 매개되는 경우가 생겨난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