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한 매력' 천우희, "시나리오 선택시 작품 고려 말보다 작품으로 표현한다"
'시크한 매력' 천우희, "시나리오 선택시 작품 고려 말보다 작품으로 표현한다"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9.2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우희. 제공 마리끌레르
천우희. 제공 마리끌레르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올 해로 데뷔 14주년을 맞이한 배우 천우희가 부산국제영화제의 공식 매거진 마리끌레르 BIFF Special을 통해 화보와 함께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천우희는 검정색 시스루 투피스를 매치한 스타일링으로 시크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공개된 화보에서는 그녀의 깊은 눈빛과 함께 하얀 피부가 더욱 돋보이는 레드립으로 포인트를 주어 매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진행된 인터뷰를 그녀는 최근 7개월 여의 기간이 소요된 영화 '우상'의 촬영을 마치고 친구들과 여행을 다녀왔다며 근황을 공개했다. 그녀는 ‘나는 배우니까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면 굳이 말로 표현하지 말고 작품으로 하자고 생각한다’며 ‘시나리오를 고를 때도 작품자체가 중요하다’고 작품 선택에 대한 그녀만의 기준을 밝히기도 했다.

 

천우희. 제공 마리끌레르
천우희. 제공 마리끌레르

한편, 천우희는 영화 '한공주'에 이어 이수진 감독과 두번째 호흡을 맞춘 영화 '우상'을 통해 스크린에 복귀할 예정이다.

 

배우 ‘천우희’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매거진 마리끌레르 BIFF Special과 마리끌레르 웹사이트(www.marieclairekorea.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