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 , 예선 거쳐 8월 20일 본선 무대
2018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 , 예선 거쳐 8월 20일 본선 무대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5.1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선 진출팀에게는 제작지원금 및 무대기술 지원, 총 3,300만원 상금 해외연수 특전까지 제공
제공 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
제공 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현대자동차그룹과 (사)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가 주최하는 2018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이 5월 14일(월)부터 전국 예선을 시작했다. 지난 4일까지 약 한 달간 전국 대학생 대상으로 예선 참가접수를 진행한 결과 전국의 75개 대학생 팀이 이번 예선에 참가한다. 

 

2013년 시작해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이한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은 해를 거듭 할수록 페스티벌에 대한 대학생들의 관심과 참여가 증가하며, 이제는 전국 최대 규모의 대학 공연예술 경연대회로 공고히 자리잡았다. 올해도 한국 공연예술의 주역이 될 2,300여명의 대학생들이 열정과 개성 넘치는 예선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예선 심사는 5월 14일부터 7월 8일까지 진행되며, 현재 공연계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공연 프로듀서 및 연출 등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신청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방문 심사로 이루어진다. 75개 학교의 예선 심사가 모두 끝나면 오는 7월 10일(화) 본선에 진출하는 13개 팀(연극 6개 · 뮤지컬 7개 팀)이 최종 발표된다.

 

본선 진출팀은 본선 공연을 위한 제작지원금(각 팀별 연극300만원 , 뮤지컬 400만원)과 무대 기술(조명, 음향)을 지원받아 8월 20일부터 대학로 일대 공연장에서 본선 무대에 오른다. 

 

본선 수상자에게는 총 3,300만원의 상금 및 해외연수 특전이 주어지며 대상 수상팀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이 수여된다. 이 밖에도 본선 참가자 전원에게는 프로 무대 데뷔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H-STAR 씨어터’ 오디션 참여 기회도 주어진다. 

 

한편, 실내 공연장에서 진행되던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 폐막시상식이 올해는 상암 ‘문화비축기지’로 장소 옮겨 진행된다.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 · 뮤지컬 페스티벌 사무국은 “대학생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까지 모두가 함께 하는 보다 페스티벌 본연의 의미에 충실한 폐막식을 만들기 위해 대학생 프린지 공연, 유명 뮤지컬 스타들의 축하무대, 푸드트럭, 플리마켓 등 보다 풍성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