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진기주 , 행복함이 가득 담긴 표정 (이리와 안아줘)
[포토] 진기주 , 행복함이 가득 담긴 표정 (이리와 안아줘)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5.15 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부담감이 큰 만큼 즐거움도 크다" 배우 진기주가 이번 작품에서의 성취감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극본 이아람 연출 최준배)'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진기주는 "요즘 현장에 있을 때가 가장 행복하다"며 "그 마음에만 집중해서 끝까지 열심히 하겠다"는 각오를 피력했다.

 

진기주는 "처음 대본을 받아서 읽었을 때 며칠 동안 대본 밖으로 나가지 못했다. 그래서 다른 책도 읽어보곤 했는데 벗어나지를 못했다.  극중 나무를 떠올리면 너무 마음이 아팠고 , '나무를 안아주는 낙원이를 내가 연기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라는 마음이 계속 커져서 '정말 내가 낙원이가 되었으면 좋겠다' 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감사히 기회를 주셔서 행복하게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극중 장기용과의 호흡은 "저희 드라마에 초반 아역 분량이 있어서 아직 연기 분량이 많지 않는데도 편안하게 호흡이 잘 맞는다"며 "워낙 장난기가 많아서 편안하게 만들어 주고 있고 딱 봐도 나무여서 감사히 낙원으로 살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MBC 새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오는 16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가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와 장기영이 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커플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와 장기용이 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커플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와 장기영이 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커플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진기주와 장기용이 14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커플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4) / 아트코리아방송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