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차랭킹' 트와이스 , 4월 4주차 1위 , 고등래퍼 출신 '이로한-김하온' 팬투표 초강세
'아차랭킹' 트와이스 , 4월 4주차 1위 , 고등래퍼 출신 '이로한-김하온' 팬투표 초강세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5.05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와이스 미니앨범 5집 'What is Love?' 쇼케이스 . 출처 아트코리아방송 DB
트와이스 미니앨범 5집 'What is Love?' 쇼케이스 . 출처 아트코리아방송 DB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 걸그룹 트와이스가 4월 4주차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1위를 차지했다. 

 

4일 발표된 아이돌차트 4월 4주차 아차랭킹에서는 트와이스가 음원 점수 1052점, 음반 53점, 방송/포털/SNS 1088점을 받아 총 2193점으로 주간차트 1위의 영예를 안았다.

 

트와이스에 이어 '고등래퍼2'의 이로한이 2위(총점 2188점), 3위는 워너원(총점 2033점), 4위는 고등래퍼2의 김하온(총점 1854점), 5위는 방탄소년단(총점 1749점)이 이름을 올렸다.

 

팬들의 참여로 만들어지는 평점랭킹에서는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6주 연속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 뒤를 이어 방탄소년단의 지민, 방탄소년단의 정국, 방탄소년단의 뷔, 워너원의 하성운이 높은 득표를 기록했다. 

 

아이돌차트 관계자는 “아차랭킹 2위 이로한을 비롯해 4위 김하온, 9위 이병재 등 ‘고등래퍼2’ 출연자의 약진이 눈에 띄는 한주였다. '고등래퍼2'가 종영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음악성과 화제성을 동시에 얻고 있음을 증명했다. 또 트와이스가 다시 1위를 탈환하며 원톱 걸그룹의 저력을 보여주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