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오대환, 아직 제 캐릭터 모르겠네요 (리턴)
[포토] 오대환, 아직 제 캐릭터 모르겠네요 (리턴)
  • 이용선 기자
  • 승인 2018.01.15 2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대환이 리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엄치척 포즈로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아트코리아방송

[아트코리아방송= 이용선 기자] SBS 새 수목드라마 스페셜 '리턴' (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 제작발표회가 15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주동민 연출과 고현정, 이진욱, 정은채, 신성록, 박기웅, 봉태규, 윤종훈, 한은정, 오대환이 참석했다. 

오대환은 이날 "리턴에서 정형외과 의사 김정수 역을 맡았다. 1~4부까지 딱 한 장면이 나오는데 아직 제가 어떤 캐릭터인지 잘 모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중요한 역할이라고 감독님께 들어서 앞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오대환은 처음 캐릭터 제안에 대한 에피소드에 대해서도 털어났다.  "처음 감독님께 제안을 받았을 때 당연히 악역일꺼라고 생각하고 얘기를 들었는데 의사라고 해서 당황했다. 그래서 감독님께 불편하다고 말씀드렸더니 감독님이 의사긴 의사인데 좀 다른 룰이 있다고 해서 대본을 봤더니 정말 그렇다."고 말해 과연 어떤 캐릭터일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수목 드라마 스페셜 ‘리턴’은 도로위에 의문의 시신이 발견됨에 따라 4명의 상류층이 살인용의자로 떠오르고, 이에 따라 TV 리턴쇼 진행자 최자혜 변호사가 촉법소년 출신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사회파 스릴러드라마이다. 오는 17일(수)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오대환이 리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아트코리아방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